컨텐츠 바로가기

하니, ‘남친 양재웅’ 두고 기안84 칭찬? “남자로서 좋댔냐?” 급발진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사진=유튜브 채널 '인생84'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양재웅과 공개 열애 중인 EXID 멤버 하니(본명 안희연)가 만화가 기안84(본명 김희민)을 칭찬했다.

27일 기안84는 유튜브 채널에 ‘EXID 술터뷰’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EXID 멤버들은 “오늘이 저희 3년 만에 모이고 나서 첫 스케줄이다”라고 말하자 기안84는 “왜 여기를(나오냐) 요즘 난 조회수 잘 안 나온다. 기대하지 마라. 잘 안 나올 수도 있다”고 풀이 죽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기안84는 10주년을 맞았다는 멤버들의 말에 “세월이 야속하다. 옛날에 만나던 여자친구가 있었는데 사이 좋았는데 EXID 짤을 보더니 뭐라 했다. ‘위아래’ 엄청 유행했던 짤인데 ‘이게 뭐냐’고 하더라”라며 탄식했다.

이어 멤버 중 한명이 “‘위아래’는 10년 전 나온 노래가 아니다”라며 기안84의 기억에 오류가 있음을 지적하자 기안84는 “8년 전 동탄인 것 같다”며 돌연 말을 바꿔 웃음을 더했다.

이 가운데 하니가 기안84에게 “제가 좋아하는 사람 유형이다. 좀 부족비. 엉뚱미”라고 말하자 기안84는 “남자친구 있으시잖아요”라고 말했다.

이에 하니는 급정색과 함께 “제가 언제 남자로 좋댔어요. 사람 유형”이라고 선을 그어 폭소를 유발했다.

또 기안84는 “여자친구 없으세요?”라는 질문에 “만나자고 했는데 사귀는건 싫대. 뭐가 모자랐나봐”라고 차였음을 고백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