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미래 모빌리티 생태계

유진로봇, 자율주행 배송로봇 유럽 헬스케어시장 공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진로봇이 자율주행 물류배송로봇 '고카트'로 유럽 헬스케어 시장공략에 나섰다.

유진로봇은 이탈리아의 의료용 멸균장비업체 스틸코에 병원 중앙소독공급부에 적용할 수 있는 '고카트 옴니200'을 공급한다고 28일 밝혔다.

스틸코는 글로벌 병원들에 의료서비스 및 실험실, 중앙소득공급환경 등에 다양할 헬스케어 솔루션을 공급하는 업체다.

이번에 공급되는 고카트옴니200은 스틸코사와 협력해 병원 내 수술실 도구들을 멸균 처리하는 시스템에 이송하는 셔틀로봇으로 사용된다. 멸균이 필요한 공간은 사람의 접근 및 멸균 상태 유지가 어려운 반면, 로봇은 멸균 소독이 사람보다 수월하고 접근성이 높아 자율주행 배송의 필요성이 크다.

유진로봇의 고카트 옴니 200은 다양한 동적 환경과 물류 응용 분야에서 사용할 수 있는 자율주행 기반의 물류배송 플랫폼이다. 독립형 서스펜션, 3D 센서, 유진로봇의 3D 라이다 센서, 그리고 컨베이어와 연동할 수 있는 인터페이스를 제공하여 제조공정, 물류창고 외에도 공항, 병원 및 스마트 빌딩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용할 수 있다.

특히 고카트는 유럽 수출에 반드시 필요한 안전 관련 국제표준인증 ISO 13482를 국내 최초로 획득해 전문성과 안전성 모두를 갖춘 자율주행 모바일 플랫폼으로 평가받고 있다. 유진로봇의 고카트는 미국과 유럽 6개국에 수출되고 있다.

유진로봇 박성주 대표는 "고카트는 엄격한 안전성과 정밀한 자율이동성을 갖춰 대형 병원 안에서 물류 효율을 높일 수 있는 핵심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 맞춤형 AMR 플랫폼과 다양한 산업군에 특화된 환경 구축을 위한 솔루션 연구개발로 글로벌 시장 진출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진영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