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현주 아나운서, 11월 결혼…예비 신랑은 2살 연하 '변호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전형주 기자]
머니투데이

이현주. /사진제공=KBS 2021.12.25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현주 KBS 아나운서가 결혼한다.

28일 KBS에 따르면 이현주 아나운서는 오는 11월 4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예비 신랑은 2살 연하 변호사다. 둘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1년간 교제 끝에 결실을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1984년생으로 만 나이 38살인 이현주는 2009년 KBS 35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입사 4년 만인 2012년 'KBS 뉴스9' 앵커를 맡았다.

그는 2015년부터 황수경 후임으로 '열린음악회'를 진행하고 있다. 이외에도 'VJ 특공대', '영화가 좋다', '연중 라이브' 등에서 활약했다.

전형주 기자 jhj@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