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 "尹 순방, 외교수준 적나라…외교참사 책임 묻겠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윤석열 대통령의 이번 영미순방을 두고 "정부의 외교 수준을 적나라하게 보여줬다"고 비판했습니다.

오늘(28일) 이 대표는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조문 없는 조문외교, 굴욕적 한일정상 회동은 국격을 훼손시켰고 전기차 차별 시정을 위한 IRA(미국 인플레이션 감축법) 논의와 한미통화스와프는 이번 순방의 핵심 과제였음에도 꺼내지도 못한 의제가 됐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