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KBS 이현주 아나운서, 11월 결혼 "예비 신랑은 2세 연하 변호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KBS 이현주 아나운서가 결혼한다.

28일 이데일리에 따르면 이현주 아나운서는 오는 11월 4일 서울 모처에서 웨딩 마치를 울린다.

예비 신랑은 2세 연하의 변호사다. 지인의 소개로 만난 두 사람은 약 1년간의 교제 끝에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이현주 아나운서는 이데일리와의 인터뷰에서 "저와 비슷한 사람이라고 느꼈고 시간이 지날수록 믿음직한 모습에 끌려 결혼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단, 혼전 임신 의혹에는 사실이 아니라고 덧붙였다.

한편 1984년 생인 이현주 아나운서는 2009년 KBS 35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KBS 뉴스 9', '연중 라이브'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했다. 현재 KBS 간판프로그램인 KBS 1TV '열린음악회' 진행을 맡고 있다.

사진 = KBS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