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美, 러 점령지 주민투표 직후 우크라에 "11억달러 군사지원" 맞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금까지 150억 달러 지원…점령지 합병시 신규 대러 제재 예고


(서울=연합뉴스) 오진송 기자 = 미국이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점령지에서 진행된 주민투표가 끝나자마자 우크라이나에 11억 달러(약 1조 5천700억원) 규모의 군사 지원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로이터 통신은 27일(현지시간) 익명의 미국 당국자를 인용해 미국이 우크라이나 동부에서 러시아와 전쟁을 치르는 우크라이나군을 지원하기 위해 군사 원조를 할 예정이며 며칠 안에 이 계획이 발표될 것이라고 보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