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43세 예비맘' 이재은, 잇몸 만개 미소 "출산까지 두달, 너무 좋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배우 이재은이 '43세 예비맘'의 행복한 일상을 공유했다.

이재은은 26일 "새로운 곳에서 좋은 사람들과 감성 나누기"라고 남편, 지인들과 함께한 캠핑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이재은은 남편, 지인들과 다정하게 포즈를 취하고 야외 캠핑의 감성을 누리고 있다. 고기 등 한 상 거하게 차린 캠핑 밥상 앞에서 잇몸 만개 미소를 짓고 있는 이재은의 행복함이 사진 너머로 전해진다.

이재은은 "행복한 시간. 소확힐링타임. 너무 좋아요"라며 "울 뚜깨비(2세 태명)도 즐거운지 뱃속에서 춤춘다"라고 했다.

이어 "이제 널 만날 날도 두달도 안 남았구나. 빨리 보고 싶다. 우리 아가. 마지막까지 건강하게 잘 있다 보자꾸나. 사랑한다. 우리 뚜깨비"라고 출산을 앞둔 2세를 향한 애정을 자랑했다.

이재은은 2006년 9살 연상 안무가와 결혼했으나 2017년 합의이혼했다. 올해 4월 "좋은 사람이 생겨 둘이 걸어볼까 했더니 바로 셋이 걷게 생겼네"라고 결혼, 출산을 동시에 앞두고 있다고 깜짝 발표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