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파월 "스테이블코인 포함 디지털 금융 적절한 규제 필요"(상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 의장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신기림 기자 = 디지털 금융자산은 공정경쟁과 소비자 보호 차원에서 적절한 규제가 필요하다고 미국 중앙은행 연방준비제도(연준)의 제롬 파월 의장이 재확인했다.

파월 연준 의장은 27일(현지시간) 프랑스은행 주최의 디지털 금융 관련 화상회의에서 "탈중앙화된 금융 생태계는 투명성 부족과 관련한 매우 중요한 구조적 문제들이 있다"고 말했다.

파월 의장은 "크립토(암호화폐) 활동이 어떻게 규제 속에서 이뤄질지에 대해 매우 신중해야 한다"며 "더 적절한 규제의 실재적 필요성이 있다. 이를 통해 탈중앙화된 금융은 더 확장하고 더 많은 개인 소비자들과 접촉을 시작해 적절한 규제를 정착해야 한다. 디지털 금융은 이뤄지는 장소와 무관하게 같은 위험,같은 규제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미국 달러와 같은 전통적 자산가치와 연동(페그)하는 시도를 하는 암호자산인 스테이블코인은 아무런 기반자산이 없는 다른 암호자산과 매우 다르다면서도 신중하게 주시해야만 한다고 그는 덧붙였다.

파월 의장은 "각국에서 개인들이 사적으로 돈을 만들어 연방역할이 필요하다면 그 역할을 수행할 기관은 연준이 되어야만 할 것"이라며 "이는 우리가 현재 원칙적 초점을 맞추고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shinkirim@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