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푸틴 측근 메드베데프 "핵 사용 권리있어…허풍 아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푸틴 측근 메드베데프 "핵 사용 권리있어…허풍 아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측근인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국가안보회의 부의장이 선을 넘어설 경우 핵무기로 자국을 방어할 권리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메드베데프 부의장은 현지시간 27일 이것은 절대 허풍이 아니라면서 이같이 강조했습니다.

그는 푸틴 대통령이 핵 위협을 가한 다음날 전략핵무기를 쓸 수 있다고 경고하는 등 최근 들어 서방과 우크라이나를 향한 강경 발언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러시아 #우크라이나_전쟁 #핵무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