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주호영 "野, 해임 건의안 마구 휘둘러...정부 협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야당이 박진 외교부 장관에 대한 해임건의안을 발의한 것을 두고 다수당의 횡포이자, 정부에 대한 협박에 가깝다고 비판했습니다.

주 원내대표는 어제(27일) 오후 의원총회에서 민주당이 기어이 박 장관의 해임건의안을 발의했다며 내일(29일)쯤 표결을 강행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기자들과 만나 민주당이 의석수가 많다고 해임건의안을 전가의 보도처럼 휘두른다 국민 피로감만 높아지고 자칫 해임건의안이 희화화될 확률도 높다고 지적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