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시진핑, '3연임' 당대회 앞두고 "사회주의 승리 쟁취하자" 단결 호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베이징 전시관 찾은 시진핑

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이 다음 달 16일 자신의 3연임을 결정할 중국 공산당 20차 전국대표대회를 앞두고 "중국 특색 사회주의의 승리를 쟁취하자"며 단결을 호소했습니다.

중국 CCTV에 따르면 시 주석은 27일 오후 베이징 전시관에서 열리고 있는 '새로운 시대로 분발해 나아가자'라는 주제의 전시회를 찾아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 전시회는 3만㎡ 규모의 공간에 시 주석 집권 기간 중국의 과학기술 발전 과정과 빈곤 퇴치 및 코로나19 방역 정책, 국가 안보 및 법규, 도로교통 상황 등을 보여주는 6천여 점의 사진과 실물 등을 전시하고 있습니다.

시 주석은 이 자리에서 "18대(시진핑 1기가 출범한 2012년 당 대회) 이후 당 중앙은 오랫동안 해결하지 못한 난제를 해결하고 정치·경제·이데올로기 등 분야에서 위험과 도전을 이겨내며 당과 국가사업의 역사적 성과를 거두었다"며 "중화 민족의 위대한 부흥을 실현하기 위해 더 완벽한 제도, 더 견고한 물질적 기반, 더 능동적인 정신력을 제공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10년간의 전략적 조치와 변혁적 실천 등을 널리 알리고, 10년간의 위대한 변혁이 당사·신중국사·중화민족 발전사 등에서 가진 의미를 알려야 한다"며 "모든 인민이 역사적 자신감을 느끼고 단결·분투하도록 격려해 사회주의 현대화 국가를 전면적으로 건설하는 새로운 장을 써서 중국 사회주의의 새로운 승리를 쟁취하자"고 말했습니다.

시 주석의 베이징 전시관 참관은 지난 14∼16일 상하이 협력기구(SCO) 정상회의 등을 위해 우즈베키스탄과 카자흐스탄을 방문하고 귀국한 지 열흘 만의 공식 행보입니다.

이날 참관에는 리커창 총리와 리잔수, 왕양, 왕후닝, 자오러지, 한정 등 중국 최고 지도부도 총출동했습니다.

(사진=CCTV 화면 캡처, 연합뉴스)
화강윤 기자(hwaky@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