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케이 오케이' 양세형, "'연고전-고연전' 행사 멘트 따라 섭외 안 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케이 오케이' 양세형이 행사 멘트 고충을 전했다.

27일 방송된 KBS2 '오케이? 오케이!'에서는 오은영, 양세형, 윤지성이 대학생들의 고민을 해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은영은 "학교마다 상징이 있다. 연세대학교는 독수리다"고 설명했다. 이에 윤지성은 "눈빛이 장난이 아니다. 정문 쪽을 쏘아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오은영이 "고려대학교는 호랑이다"며 "이제 또 연고전을 한다. 떠들썩하다"고 하자, 양세형은 "옛날에 이것(?) 때문에 방송하면서 힘들었던 게 연고전-고연전, 연고전이라고 하면 고려대에서 행사가 안 오고, 고연전이라고 하면 연세대에서 섭외가 안 온다"고 고충을 털어놨다.

그 말을 들은 오은영은 "그게 매년 번갈아 가면서 열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KBS2 '오케이? 오케이!'는 고민이 있는 전국 방방곡곡의 사연자들을 찾아가 고민을 상담해 주는 힐링 토크 프로그램이다.

[박정수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사진 l KBS2 방송 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