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檢, 압수수색 영장에 "방통위 직원들, TV조선 점수 수정 요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지난 2020년 종합편성채널 재승인 과정에서 일부 심사위원들이 저희 TV조선의 공정성 평가 점수를 고의로 낮춘 정황이 감사원 감사를 통해 드러났다는 소식은 이미 전해드린 바 있습니다. 관련해서 검찰이 최근 방통위에 대한 압수수색도 벌였습니다. 당시 압수수색 영장에는 방통위 직원이 일부 심사위원에게 점수 수정을 요구한 정황이 적시돼 있습니다.

더 구체적인 내용은 박지호 기자가 전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