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톱모델 한혜진, 20년간 유지한 모닝 루틴…알몸 인바디→남산 조깅까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모델 겸 방송인 한혜진이 몸매 관리 비결을 공개했다.

27일 한혜진의 유튜브 채널에는 ‘너무 빡센 톱모델 한혜진 모닝 루틴(따라하지 마세요)’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한혜진은 20년간 유지한 자신의 모닝 루틴을 공개했다. 한혜진은 “물도 안 먹었다. 아침 인바디를 재야 한다. 옷을 다 벗고 재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옷을 탈의한 채 인바디를 잰 한혜진은 결과지를 들고 주방으로 향했다. 한혜진은 주방에 있는 칠판에 인바디 결과를 적었다. 차례대로 57.8kg의 몸무게와 근육량, 체지방, 내장지방, 부종 수치를 기록했다.

한혜진은 “안 빠지는 이유를 알고 싶었다. 그래야 스트레스가 적다”며 이유를 설명했다.

이후 한혜진은 공복 유산소 운동을 위해 아침 일찍 남산으로 출발했다. 그는 “1시간 40분 정도 조깅하고 집에 가는 길에 세차한다. 세차하면서 배달 음식을 시키면 집에 도착할 때 와있다”고 전했다. 또 한혜진은 다이어트할 때 남산은 매일 온다고 해 놀라움을 안겼다.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유튜브 채널 ‘한혜진’ 영상 캡처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