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네이버 VS 카카오, 주요 모바일 앱 사용량 비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네이버와 카카오의 8월 사용자 수 1위 앱은 각각, ‘네이버’(4015만 1090명), ‘카카오톡’(4319만 6403명)으로 나타났다.

모바일인덱스 분석 결과, 양사 웹툰/웹소설 업종 앱의 8월 사용량 비교 시, 사용자 수는 ‘네이버’가 앞섰다. 8월 기준, ‘네이버웹툰’(889만 7994)과 ‘네이버시리즈’(280만 8175명) 합산 사용자 수(중복제거)는 992만 3264명으로 나타났으며, ‘카카오페이지’(464만 1126명)와 ‘카카오웹툰’(171만 8681명)의 합산 사용자 수(중복제거)는 553만 6211명이었다.

네이버 및 카카오의 웹툰/웹소설 관련 앱들은 서로간 의존도가 높았다. 특히, ‘카카오웹툰’ 이용자의 80.9%는 ‘네이버웹툰’을 동시에 사용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8월, 네이버 및 카카오 양사 송금/결제 앱 사용 고객들의 자산지수를 비교한 결과, ‘네이버페이’(1등급 7.10%, 2등급 5.70%, 3등급 16.80%, 4등급 18.30%, 5등급 52.10%)가 ‘카카오페이’(1등급 6.70%, 2등급 5.50%, 3등급 16.70%, 4등급 18.40%, 5등급 52.70%) 보다 상위 등급 지닌 사용자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반면, 충성 고객은 ‘카카오페이’가 많았다. 8월 ‘카카오페이’의 송금/결제 업종 내 단독사용 비율은 9.81%로 확인됐으며, ‘네이버페이’는 5.41%로 분석됐다. 동일 업종 내 1개앱만을 동시 사용한 비율도 ‘카카오페이’(41.45%)가 ‘네이버페이’(26.96%) 보다 높았다.

‘네이버지도’의 8월 MAU는 2129만 5195명으로, ‘카카오맵’(950만 2624명)에 비해 사용자 수가 많았다. 두 앱의 교차 사용자는 474만명으로, 교차 사용자들는 ‘카카오맵’을 더 많이 사용했다. ‘네이버지도’ 및 ‘카카오맵’ 교차 사용자들의 사용량 분석 결과, 1인당 월평균 사용시간은 ‘카카오맵’(2.00시간)이 ‘네이버지도’(1.95시간) 보다 길었으며, 월평균 사용 일수 역시 ‘카카오맵’(8.95일)이 ‘네이버지도’(8.87일) 많았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글: 최원희(choi@platum.kr)

ⓒ '스타트업 전문 미디어 & 중화권 전문 네트워크' 플래텀, 조건부 전재 및 재배포 허용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