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러 학교 총격사건, 학생 등 13명 숨져…범인 티셔츠에 나치 문양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러시아 중부 우드무르티야 공화국 주도 이젭스크의 한 학교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해 학생 등 13명이 숨지고 21명이 다쳤습니다.

현지 수사 당국은 이 사건 범인을 특정하고 네오 파시스트·나치 단체 등과의 연관성 여부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26일(현지시간) 타스·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이젭스크 88번 학교에서 발생한 총격 사건 범인은 현지 남성인 아르툠 카잔체브(34)로 조사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