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명품 프리킥' 조현택…'황선홍호 우즈벡과 1-1 무승부' [TF사진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팩트

대한민국 올림픽 대표팀과 우즈베키스탄의 친선경기가 26일 오후 경기도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열린 가운데 조현택(가운데)이 득점 후 기뻐하고 있다./화성종합경기타운=남용희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득점 후 기뻐하는 조현택(가운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화성종합경기타운=남용희 기자] 대한민국 올림픽 대표팀과 우즈베키스탄의 친선경기가 26일 오후 경기도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열린 가운데 조현택(가운데)이 득점 후 기뻐하고 있다.

더팩트

황선홍 올림픽 축구대표팀 감독.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평가전에서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축구대표팀은 후반 34분에 나온 조현택의 프리킥 골로 우즈베키스탄과 1-1 무승부를 거뒀다.

한편 10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을 노리는 황선홍호는 2023년부터 올림픽 축구 1차 예선을 실시해 2024년 상반기 최종 예선을 진행하게되며, 본선 진출 국가를 가린다.

더팩트

볼다툼 하는 황재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슈팅 시도하는 고영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아쉽게 빗나간 슈팅' 아쉬워하는 고영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볼에 대한 집념' 오현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치열한 공중볼 다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선수들 격려하는 황선홍 감독.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아쉽게 선제골 내준 한국 대표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동료들의 축하받는 우즈베키스탄 이야노프(왼쪽).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동점골 노리는 고영준의 드리블.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전방 압박'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절대 뺏기지 않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볼에 집중!'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양보 없는 치열한 공방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수비수 3명도 문제없어' 드리블 시도하는 홍시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동점골 터트린 조현택(가운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역전 가보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추가골 기회 노리는 홍시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들어가라!' 슈팅하는 이현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하지만 경기는 1-1 무승부. 선수들과 인사 나누는 황선홍 감독(왼쪽).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경기장 찾은 팬들에게 인사하는 선수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nyh5504@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