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공식] DAY6 멤버 전원, JYP와 재계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텐아시아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밴드 DAY6(데이식스) 멤버 전원이 JYP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JYP엔터테인먼트는 26일 "DAY6 성진, Young K(영케이), 원필, 도운 멤버 전원과 재계약을 완료했다. 음악적 상징성을 지닌 그룹 DAY6와 밴드 매니지먼트 경험이 풍부한 JYP엔터테인먼트가 두터운 신뢰 관계를 바탕으로 의미 있는 동행을 이어가고자 한다. DAY6의 미래에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 더 높은 비상을 위한 체계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DAY6는 2015년 9월 데뷔한 이래 서로를 향한 견고한 믿음과 팬들의 소중한 사랑을 원동력 삼아 독보적인 감수성과 색채를 담은 음악을 선보였다. 멤버들은 보다 큰 발전상을 함께 그려나가고자 의지와 각오를 한 데 모았고 재계약 소식을 전했다.

7년의 시간 동안 DAY6는 JYP엔터테인먼트 아티스트 레이블 스튜디오 제이(STUDIO J)의 지원 아래 'K팝 대표 밴드'로서 활동했다. '예뻤어', '한 페이지가 될 수 있게', 'Zombie'(좀비) 등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한 명곡들로 대중과 폭넓은 공감대를 형성하는 것은 물론 깊은 울림을 가진 가사와 멜로디를 노래하면서 '믿고 듣는 데이식스'의 명성을 얻었다. 이같은 공로를 인정받아 '2020 MAMA(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서 베스트 밴드 퍼포먼스상을 수상했다.

2022년 9월 7일에는 데뷔 7주년을 맞이, My Day(팬덤명: 마이데이)를 위해 오프라인 밋 앤 그릿 행사를 준비하고 일곱 번째 추억 페이지를 채웠다. 리더 성진은 전역 후 첫 행보로 대면 팬 행사에 참여했고 현재 군 복무 중인 Young K, 원필, 도운의 몫까지 다하며 감동과 소회를 나눴다.

DAY6는 데뷔 4년 만에 '라이브 공연 100회 돌파' 진기록 달성, 두 번의 월드투어 성료, 그룹 첫 유닛 결성 등 다채로운 성과를 거두고 K팝 밴드의 미래를 환하게 밝혔다. '같이의 가치'를 목표로 한 뜻깊은 여정을 이어가는 DAY6가 제대 후 완전체로서 보여줄 고유한 음악과 성장에 기대의 시선이 모인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