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마이웨이' 나이 58 유난희, 의사 남편과 집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CBC뉴스

사진제공 : TV조선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CBC뉴스] 25일 방송되는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는 쇼호스트 유난희가 출연해 근황을 공개한다.

올해 나이 58세인 유난희는 1995년 대한민국 최초의 홈쇼핑 방송 진행을 맡으면서 국내 1호 쇼호스트가 됐다. 개국 후 1년도 채 되지 않아 1시간에 1억 매출을 달성했고, 2012년에는 홈쇼핑 최초 분당 1억 매출을 돌파했다. 이에 홈쇼핑 최초 억대 연봉 기록까지 세우며 승승장구했다. 프리랜서 선언 후에도 '최초'의 길을 열어나가며 '최초'와 '최고'의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그런 그에게도 역경이 있었다. 유난희는 "아나운서 시험에 22번 지원했지만 모두 낙방했다"며 고백한다. 이어 "지나온 과정들은 아나운서가 되지 못해서 할 수밖에 없던 과정이었는데, 돌아보면 스티브 잡스 말처럼 점이 '선'으로 연결돼 어마어마한 에너지가 됐다"고 돌아본다.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김성령과 메이크업 아티스트 이경은은 유난희를 위해 뭉친다. 이들은 이경은의 숍에서 만나 친해졌다고 한다. 특히 김성령은 유난희에게 "우리 사이에서도 맏언니고, 또 며느리로서(책임감이 강한 것 같다). 이제는 조금 내려놓고 건강을 좀 챙겼으면 좋겠다"며 애정을 드러내 훈훈함을 안긴다.

이밖에도 유난희는 자신의 가족과 집을 최초로 공개한다. 더불어 노사연과 이성미와 인생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고, 쇼호스트로 데뷔시킨 뮤지컬 배우 김호영과는 화려한 만남을 갖는다고 해 본 방송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유난희는 소아과 의사인 남편과 결혼 후 쌍둥이 아들을 둔 것으로 알려졌다.

'스타다큐 마이웨이' 유난희 편은 25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다.

▶한번에 끝 - 단박제보 ▶비디오 글로 만드는 '비글톡'



CBC뉴스ㅣCBCNEWS 박현택 기자 press@cbci.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