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코드 쿤스트, 말 한번 잘못했다가 '논란' 뭇매.."눈은 거짓말 못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김나연 기자] 래퍼 코드 쿤스트가 '개운함 논란'에 휩싸였다.

23일 코드 쿤스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푹 자고 개운한 모습으로 다녀온 골든구스 팝업 스토어"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업로드 했다.

사진에는 팝업스토어를 찾은 코드 쿤스트의 모습이 담겼다. 하지만 "푹 자고 개운한 모습"이라는 그의 말과는 달리 다소 피곤해 보이는 안색이 눈길을 끈다.

이를 본 그의 지인은 "형 좀 더 주무셔야 될 것 처럼 나왔어요"라고 댓글을 남겼다. 이어 "형님 푹 자고 일어났으니까 이제 다시 발 닦고 잠이나 자러가죠 ~"라는 댓글을 본 코드 쿤스트는 "축구봐야지"라고 답하기도 했다.

이밖에도 누리꾼들은 "오빠 눈은 거짓말 못해여..", "이 남자에게 개운하다는 의미는 과연 뭘까.." 등의 의문을 제기했다. 이에 코드 쿤스트는 "개운함 논란 발생중이네"라고 댓글을 남겨 웃음을 더했다.

한편 코드 쿤스트는 지난 2013년 싱글 앨범 '레모네이드'로 데뷔, 엠넷 '쇼미더머니' 시리즈와 '고등래퍼3' 등에 출연한 가수 겸 작곡가다. MBC '나 혼자 산다', 카카오TV '체인지 데이즈' 시리즈, 티빙 '마녀사냥 2022' 등에서 활약했다.

/delight_me@osen.co.kr

[사진] 코드 쿤스트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