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 XX들" "X팔려서" 윤 대통령 비속어 파문…야당 "외교참사"

댓글 4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이렇게 정상들과 짧게 나눈 대화보다 더 뜨거운 이슈가 된 건, 비속어가 섞인 윤석열 대통령의 발언입니다. 바이든 대통령과 만난 뒤, 현장을 떠나면서 한 말인데, 취재 카메라에 그대로 담겼습니다. 야당은 외교 참사라고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채윤경 기자입니다.

[기자]

논란이 된 발언은 윤석열 대통령이 바이든 대통령과 환담하고 나서 이동하던 도중에 나왔습니다.

주변에 한 말이 취재진 카메라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