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원웅, 8억 원대 비리 의혹‥추가 고발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국가보훈처가 광복회를 특정 감사한 결과 김원웅 전 광복회장이 적어도 8억 원대의 비리를 저질렀다며 조만간 검찰에 고발하기로 했습니다.

김 전 회장은 "법과 원칙에 따라 직무를 수행했다"며 감사 결과를 부인했습니다.

정동훈 기자입니다.

◀ 리포트 ▶

2년 전 광복회가 성남시와 협약을 맺고 독립유공자를 소개하기 위해 낸 만화책입니다.

사업비는 10억 6천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