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카앤드라이버, 아이오닉 5 ‘2022 올해의 전기차’ 선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동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대자동차는 아이오닉 5가 미국 자동차 매체 카앤드라이버 ‘2022 올해의 전기차’에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카앤드라이버는 아이오닉 5를 포함해 △아우디 e-트론 GT △BMW i4 및 iX △쉐보레 볼트 EV △포드 머스탱 마하-E GT △메르세데스-벤츠 EQS 등 20개 전기차 모델을 대상으로 3주간의 엄격한 평가를 실시했다.

평가는 카앤드라이버 에디터들을 통해 △차량 가치 △주행 테스트 △차량에 적용된 신기술 △주행의 즐거움 등을 중심으로 진행됐다. 이 중 아이오닉 5는 19개 경쟁 차량을 제치고 최고의 전기차로 뽑혔다.

토니 퀴로가 카앤드라이버 편집장은 “아이오닉 5는 주행성능, 항속거리, 충전속도 등 차량 전반적인 부분에서 우수한 상품성을 보여줬다”며 “전기차 구매를 원하는 고객들에게 매력적인 제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호세 무뇨즈 현대차 글로벌 최고운영책임자 겸 북미권역본부장은 “넓은 실내 공간과 우수한 성능을 제공하는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를 적용한 아이오닉 5를 성공적으로 출시했다”며 “아이오닉 5에 이어 앞으로 아이오닉 6, 아이오닉 7 출시를 통해 고객들에게 더 높은 만족도를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이오닉 5는 높은 상품 경쟁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미디어와 고객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 ‘2022 월드카 어워즈’에서 세계 올해의 자동차를 수상한데 이어 2022 독일 올해의 차, 2022 영국 올해의 차에 선정된 바 있다. 또한 아우토 빌트 최고의 수입 전기차 부문 1위, 아우토 자이퉁 전기차 비교평가 종합 1위에 올랐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