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EPL 프리미어리그

'손흥민 돌격, 황희찬 반격' 토트넘과 울브스, 최근 상대 전적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하근수 기자= 손흥민과 황희찬의 '코리안 더비'로도 주목받는 토트넘 훗스퍼와 울버햄튼의 맞대결. 최근 흐름과 상대 전적은 어떨까.

토트넘과 울버햄튼은 20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2-23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에서 맞붙는다. 현재 토트넘(승점 4)은 4위, 울버햄튼(승점 1)은 14위에 위치하고 있다.

무패 행진을 이어가려는 토트넘과 무승 탈출에 도전하는 울버햄튼이 제대로 만난다. 홈팀 토트넘은 개막전 사우샘프턴을 격파한 다음 2라운드 첼시와 비기며 1승 1무를 기록하고 있다. 이에 맞서는 원정팀 울버햄튼은 개막전 리즈 유나이티드에 덜미를 잡힌 다음 2라운드 풀럼과 비기면서 1무 1패로 아쉬움을 삼켰다.

여러 가지 관전 포인트가 있지만 국내 팬들에게 가장 주목받는 부분은 역시 '코리안 더비'다. 오랜 기간 토트넘은 물론 EPL을 대표하는 윙어로 자리매김한 손흥민과 울버햄튼이 야심 차게 데려온 다음 완전영입까지 체결한 스트라이커 황희찬이 맞붙는다.

두 선수 모두 목표는 득점이다. 손흥민과 황희찬은 각각 사우샘프턴과 리즈를 상대로 어시스트를 기록하며 시즌 1호 공격포인트를 쌓았지만 아직 골망을 흔들진 못했다. 안토니오 콘테 감독과 브루노 라즈 감독 모두 각자가 보유한 한국인 공격수에게 거는 믿음이 큰 만큼 선발 출격이 유력하며, 결실을 기대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처럼 손흥민과 황희찬은 서로에게 창끝을 겨눌 예정이다. 손흥민은 토트넘에 입성한 다음 울버햄튼과 8차례 맞대결을 벌였지만 아직까지 득점을 기록하지 못했던 만큼 특별한 동기 부여로 무장한다. 영국 진출 이후 리그와 EFL컵에서 2차례 토트넘을 상대했던 황희찬 역시 마찬가지인 만큼 치열한 자존심 싸움이 예상된다.

그렇다면 최근 흐름은 어떨까. 토트넘은 울버햄튼과 최근 EPL 5경기 동안 2승 1무 2패를 기록하며 비교적 어려움을 겪었다. 지난 시즌 역시 1승 1패를 기록했으며, 잉글랜드 풋볼리그컵(EFL컵)에선 무승부 끝에 승부차기까지 돌입한 후에야 승리를 따냈다. 그만큼 울버햄튼은 남다른 자신감을 가지며, 토트넘은 뜻밖의 변수에 대비한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