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춘천의 새 축제…제1회 팸팸 페스타, 9월 15일 개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백지영, 장민호, 자이언티, 인순이가 춘천에 뜬다.

제1회 ‘춘춘 팸팸 페스타’(FAM&FAM FESTA)가 오는 9월 15일부터 18일까지 '호반의 도시' 춘천에서 열린다. 자연과 함께 K팝부터 힙합, 트로트, 댄스, EDM을 한 자리에서 즐길 수 있는 축제다. 천혜의 자연 환경을 가진 춘천을 배경으로 새로운 페스티벌 문화의 정착을 노리는 동시에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축제를 표방한다.

‘팸팸’은 패밀리(FAMILY)를 뜻하는 동시에 유명하고(FAMOUS) 다양한 스타들을 보기 위해 한 자리에 모이는 팬(FANDOM) 등을 동시에 의미한다.

나흘 간 진행되는 이번 공연에는 자이언티와 치타를 비롯해 보컬리스트 백지영·인순이가 참여한다. 또한 최근 트로트 신드롬을 이끌고 있는 장민호·홍진영을 비롯해 가요계의 레트로 열풍의 주역인 코요태·디바 등도 함께한다. 무대에 오르는 스타만 30여명(팀)에 이른다.

‘만 원의 행복’을 추구하는 '팸팸 페스타'는 모든 입장객의 입장료를 1만 원. 미성년자는 무료 입장이 가능하다.

팸팸 페스타 측은 "일반적인 페스티벌의 일일 입장료가 10만 원 안팎인 것을 고려할 때, 팸팸 페스타는 수익성 행사라기 보다는 그야말로 지역민을 비롯해 춘천을 찾는 모든 이들이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대중적 축제를 목표로 삼고 있다"며 "입장료 1만 원 역시 환경부담금 개념으로 축제 과정에서 이를 관리하는 비용으로 쓰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팸팸 페스타 입장권은 인터파크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궁금한 점은 카카오톡 ‘팸팸페스타’ 친구 추가 후 문의하면 된다.

한편 팸팸 페스타는 (주)루카제이디가 주최하고, (주)비코 (주)에이치아이이엔티컴퍼니가 주관한다. (주)만나코퍼레이션이 후원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