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걸스데이 출신 방민아, 가수로 돌아온다 [공식입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노을 기자) 그룹 걸스데이 출신 가수 겸 배우 방민아가 오랜만에 가수로 돌아온다.

19일 소속사 유본컴퍼니는 “가수 겸 배우 방민아가 28일 발매되는 올에스엔터테인먼트의 프로젝트에 가창자로 참여, 신곡 ‘한 번만 들어줘’를 발표한다”고 밝혔다.

앞서 방민아는 걸스데이 활동을 통해 수많은 히트곡으로 K-팝 주역으로 활약해온 것은 물론, 뮤지션으로서 작사, 작곡 등 프로듀싱 능력에도 두각을 나타냈다. 이후 2017년 자작곡 '11°'가 수록된 첫 솔로 앨범 'Other way'를 발표해 호평을 받았다.

방민아의 이름으로 발표되는 이번 싱글 앨범 타이틀곡은 한경수, 이도형(AUG) 공동 작사, 작곡의 '한 번만 들어줘'다.
걸스데이를 탄생시키고 그 영광을 함께했던 이종석 대표와 프로듀싱 팀이 이끄는 이번 프로젝트를 응원하기 위해 가창 참여를 흔쾌히 결정했다는 후문.

이 곡은 이별 후 여성의 간절한 마음을 가삿말로 표현한 곡이다. 잔잔한 피아노와 함께 시작되는 편곡에서 후렴부 고조되는 오케스트라 사운드 위에 매력적인 방민아만의 보이스가 얹어져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명품 발라드 탄생을 예상케 한다.

프로듀싱을 진행한 한경수 작곡가는 “방민아의 깊고 매력적인 보컬이 잔잔하면서 애절한 발라드의 결과 잘 어울려 좋은 곡을 만들 수 있었다”며 “또 한편의 명곡 탄생을 기대해도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방민아가 참여한 프로젝트 음원 ‘한 번만 들어줘’는 오는 28일 오후 6시 멜론, 지니, 플로, 벅스 등 온라인 음악 사이트를 통해 발표된다.

사진=유본컴퍼니

김노을 기자 sunset@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