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연중 라이브' 김지민 "♥김준호? 원래 잘생겨" 사랑꾼 면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연중 라이브' 김지민이 남자친구 김준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18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연중 라이브'에서는 '프로 반려인' 이수지가 리포터로 두 반려견과 함께 찾아온 김지민을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지민은 이수지의 득남을 축하하며 "수지가 먼저 시집갈 줄은 몰랐다"고 말했다. 이어 이수지도 김지민-김준호의 열애를 축하했다. 이수지의 "그분도 예뻐해 주냐"는 말에 김지민은 "그분이 (제 반려견을) 너무 예뻐해주시고 제가 바쁠 때 봐준다"고 밝혔다.

이수지는 최근 김지민의 반려견 느낌&나리가 광고 모델로 발탁된 것을 언급했다. 그러면서 "만약에 나보다 반려견 인기가 더 많아진다면 어떨 것 같냐"고 물었다. 이에 김지민은 "너무 좋을 것 같다. 그러면 이 친구들의 SNS를 만들어서 계속 올려주고 싶다"며 "유기견이었는데 너무 예뻐졌다. 사랑을 받으면 예뻐질 수 있는 아이들이다"고 말했다.

그 말을 들은 이수지가 "사랑의 힘이 이 정도다. 김준호 선배님은 어떻게 변할까?"라고 하자, 김지민은 "원래 잘생겨서"라며 사랑꾼 면모를 보였다.

한편 KBS2 예능프로그램 '연중 라이브'는 대한민국의 대중문화를 이끌어가는 수많은 스타들과 문화 예술인들을 만나 심도 깊은 이야기를 나누며 올바른 정보 전달과 방향을 제시하는 프로그램이다.

[박정수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사진 l KBS2 방송 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