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BAE173, 英 NME 집중 조명…"단기간 완벽한 앨범 준비 놀라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노을 기자) BAE173(비에이이일칠삼)이 영국의 저명 음악 매거진 NME의 집중 조명을 받았다.

NME는 17일(현지시각)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BAE173(제이민, 한결, 유준, 무진, 준서, 영서, 도하, 빛, 도현)의 새 앨범 ‘ODYSSEY:DaSH(오디세이:대시)’를 조명하며 단독 인터뷰를 공개했다.

NME는 멤버 도현의 올 프로듀싱에 대해 큰 관심을 보이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인터뷰 중 도현은 지난 3월에 발표한 ‘INTERSECTION:BLAZE(인터섹션:블레이즈)’ 앨범 활동이 끝난 직후 이번 새 앨범 ‘ODYSSEY:DaSH’ 제작을 시작했다고 전했다.

이에 NME는 19살이라는 어린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단기간에 완벽한 앨범을 준비한 것에 매우 놀라워했다.

국내외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는 BAE173의 미니 4집의 타이틀곡 ‘DaSH’는 어떤 고난과 역경이 있어도 정상으로 달려가겠다는 아홉 멤버의 굳은 의지를 담은 곡으로 도현이 프로듀싱에 참여해 발매 전부터 기대를 모았다.

사진=포켓돌스튜디오

김노을 기자 sunset@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