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공군, 최초로 한국 공중급유기 지원받으며 해외훈련 참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공군이 해외 연합훈련에 참여하는 과정에서 최초로 직접 공중급유 작전을 수행하며 이동합니다.

공군은 오는 29일부터 내달 7일까지 호주 다윈과 앰벌리 기지에서 열리는 대규모 다국적 연합훈련 '2022 피치블랙'(Pitch Black)에 처음 참가한다고 18일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이날 6기의 KF-16 편대가 공군 중원기지를 이륙해 호주로 떠날 예정인데요. KC-330 다목적 공중급유수송기 1대, 병력 130여 명도 함께 참가합니다.

특히 이번 훈련 참가를 위해 전투기를 전개하는 과정에서 KC-330으로 공중급유 임무를 최초로 직접 수행하고, 호주 임무공역에서도 급유 작전을 수행함으로써 한국 공군 단독 전력만으로 해외 훈련에 나서는데요.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왕지웅·김현주>

<영상 : 연합뉴스TV·공군 제공>

연합뉴스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