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이비, 15년 만에 단독 콘서트 성료 "오래오래 행복하게 함께하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김민지기자]가수 아이비(IVY)가 단독 콘서트를 성료했다.

아이비는 지난 13일~14일 양일간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노들섬 라이브하우스에서 단독 콘서트 ‘넥스트 페이지’(NEXT PAGE)를 개최했다.

이번 공연에서 아이비는 뮤지션 15인, 앙상블 5인과 함께 발라드, 댄스, 가요부터 뮤지컬 넘버까지 총망라한 다채로운 올 라이브 무대를 선사했다.

‘터치 미’(Touch me), ‘큐피도’(Cupido) 무대로 화려한 포문을 연 아이비는 ‘오늘밤 일’, ‘아-하’(A-Ha), ‘아이 댄스’(I Dance), ‘사랑아 어떻게’, ‘바본가봐’ 등 수많은 히트곡을 연달아 선보이며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이어 뮤지컬 배우 아이비로 변신해 ‘시카고’의 넘버 ‘Funny Honey (퍼니 허니)’, ‘렌트’의 넘버 ‘Out Tonight (아웃 투나잇)’, ‘지킬 앤드 하이드’의 넘버 ‘A New Life (어 뉴 라이프)’ 등을 선보이며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13일 공연에는 그룹 어반자카파 멤버 박용인과 뮤지컬 배우 박혜나, 14일에는 가수 김범수, 뮤지컬 배우 장은아가 게스트로 등장해 현장의 열기를 한층 고조시켰다.

아이비는 라이브 연주로는 처음 선보이는 ‘유혹의 소나타’ 등 앙코르 무대를 끝으로 총 20곡의 풍성한 세트리스트로 공연을 마무리했다. 그는 객석 곳곳의 관객들과 한 명 한 명 눈을 맞추며 “오늘 함께 해 주신 여러분 덕분에 이렇게 또 한 페이지가 가득 채워졌다. 다음 페이지도, 오래오래 행복하게 함께했으면 좋겠다”라며 함께한 관객들에게 진심을 전했다.

특히 대규모 밴드와 선사한 리얼 라이브 무대에 관객들은 “실제 라이브로 댄스, 발라드, 뮤지컬을 말도 안 되게 잘해서 소름 돋았다”, “진심과 열정이 가득한 감동적인 무대”, “공연 시간 내내 황홀했다”, “너무 행복한 두 시간이었다”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아이비는 지난 2005년 데뷔와 동시에 각종 음악 시상식을 휩쓴 이후 17년째 꾸준히 큰 사랑을 받는 아티스트다. 2010년부터는 뮤지컬 배우로서의 행보를 시작, ‘시카고’, ‘고스트’, ‘위키드’, ‘지킬 앤드 하이드’, ‘렌트’, ‘레드북’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하며 제18회 한국뮤지컬대상 여우 신인상, 제7회 예그린 뮤지컬 어워드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올해 MBC 예능 ‘놀면 뭐 하니?’에서 진행된 ‘도토리 페스티벌’ 특집과 JTBC ‘싱어게인 유명가수전’에 출연해 오랜만에 반가운 히트곡 무대를 선보이며 대중과 더욱 가까운 소통을 펼치고 있다.

최근 뮤지컬 ‘아이다’로 관객들과 만난 아이비는 15년 만에 자신의 이름을 건 단독 콘서트를 성료하며 무대 위 저력을 입증했다.

한편, 2022 아이비 콘서트 ‘넥스트 페이지’는 오는 20일 오후 9시 온라인 송출 플랫폼 라이브앳을 통해 스트리밍되며 온라인 관객들에게도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mj98_24@sportsseoul.com
사진 | 크레에이티브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