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블리처스, '주간 아이돌' 출격...폭소 만발 '특급 예능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유정민 기자]
텐아시아


그룹 블리처스(BLITZERS)가 '주간아이돌'에 출격한다.

블리처스(진화, 고유, 주한, 샤, 크리스, 루탄, 우주)는 지난 17일 방송된 MBC M과 MBC 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주간아이돌'에 출연해 'K-POP 슈퍼 루키'다운 뛰어난 예능감을 뽐냈다.

여름 방학 특집 '주간 수련회'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날 방송에서, 여름과 잘 어울리는 밝고 캐주얼한 의상을 입고 등장한 블리처스는 함께 출연한 그룹 오메가엑스(OMEGA X)와 버가부(bugAboo) 두 팀과 불꽃 튀는 대결을 펼치게 됐다.

"진짜 수련회에 간다는 생각으로 왔다"며 '주간 아이돌' 출격 포부를 밝힌 블리처스는 첫 번째 장기자랑 대결에서부터 대체불가 존재감을 입증했다.

우주는 '헤어진 재벌이 탄 스포츠카 소리'라는 회심의 성대모사를 준비했다. 그러나 MC광희가 이를 더 완벽하게 소화해 내면서 의도치 않게 개인기를 빼앗겨 폭소를 유발했다.

다음으로 MC창빈을 웃겨야 하는 대결에서 우주는 이전의 굴욕을 만회하려는 듯 무려 4인의 성대모사를 연속으로 선보였다. 마지막 순서로 MC광희의 성대모사를 선보이며 광희 특유의 말투와 콧소리를 완벽하게 재현한 우주는 '데칼코광희'라는 수식어와 함께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각 팀이 여름 대표곡들으로 시원한 무대를 꾸미는 '서머 댄스-겟 셋 고(Summer dance-get set go)' 코너의 첫 주자로 나선 블리처스는 엔시티 드림(NCT DREAM)의 '헬로 퓨처(Hello Future)' 커버 무대로 스튜디오를 청량한 여름 분위기로 물들였다.

"청량이 아닌 청량 매운맛 퍼포먼스를 보여드리겠다"는 재치있는 멘트로 강렬한 퍼포먼스를 예고한 블리처스는 특유의 절도 넘치는 칼군무를 통해 블리처스만의 색으로 재해석한 '헬로 퓨처'로 완벽한 무대를 꾸며냈다. 이에 MC창빈은 "너무 청량했다. 여름을 함께하고 싶은 마음이 든다"며 블리처스의 무대를 극찬했다.

마지막 간식 먹방 타임에서, 샤는 안대로 눈을 가리고 손목에 저주파 마사지기까지 착용한 채로 우주에게 수박을 먹여 주게 됐다. 우주는 손을 사용할 수 없는 상태에서도 시작부터 엄청난 속도의 수박 먹방을 이어가며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 같은 조건에서 아이스크림을 먹여주게 된 크리스가 주한의 입을 제대로 찾지 못해 온 얼굴에 아이스크림을 바르고, 진화가 저주파 마사지기 자극에 젓가락을 제대로 잡지 못해 크리스의 얼굴이 양념 범벅이 되는 등 블리처스의 남다른 예능감은 마지막까지 이목을 집중시켰다.

마지막으로 블리처스는 "저희 블리처스는 무대 할 때 멋있는 팀이지만, 허당기도 있고 귀여운 면도 있는 다양한 매력을 가진 팀이다.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최근 발매한 세 번째 미니 앨범 '윈-도우(WIN-DOW)'를 통해 한층 더 완성도 높은 음악과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글로벌 팬들의 폭발적인 사랑을 받고 있는 블리처스는 타이틀곡 '힛 더 베이스(Hit The Bass)'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유정민 텐아시아 기자 hera20214@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