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김규리 “추자현, 과거 키스한 사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라디오스타’ 김규리가 추자현과의 키스신에 대해 언급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류승수, 김규리, 김호영, 유희관이 출연하는 ‘알아 두면 쓸 데 있는 신기한 잡학사전’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김규리는 ‘그린마더스클럽’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며 이야기했다. 특히 출연진들과의 케미를 묻자 좋았닥 털어놓았다.

매일경제

‘라디오스타’ 김규리 사진=MBC ‘라디오스타’ 캡쳐


김규리는 “너무 잘 맞았다. 추자현 씨는 영화 ‘미인도’를 함께 했었다. 심지어 거기서 둘이 키스신이 있었다”라고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이어 “요원 씨 하고는 연기하기 전에 모델이었는데, ‘깨끗하게 맑게 자신있게’에 출연했었다. 연기자 전에 서로 성격을 아는 친구다. 그래서 이번 드라마에서 따귀 때리고 그러는데, ‘세게 한 번에 가자’고 할 정도였다”라고 덧붙였다.

또 작품 주제 덕분에 육아에 대해 이야기를 많이 했다며 “저는 싱글이니까. 근데 육아를 한다는 이야기가 너무 경이롭고 그랬다”라고 털어놓았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