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드라마 '아다마스' 인물관계도, 범상치 않은 악인 등장 '주목'...아다마스 뜻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CBC뉴스

사진제공 : tvN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CBC뉴스] 드라마 '아다마스'에 새로운 악인들이 등장한다.

tvN 수목드라마 '아다마스'에서 앞으로 주목해야 할 새 인물들을 공개, 범상치 않은 캐릭터들을 알리며 흥미로운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NEW FACE 1. 해송그룹 차세대 제왕! 대표이사 권현조(서현우 분)

인물관계도 속 해송그룹 권회장(이경영 분)의 장남이자 은혜수(서지혜 분)의 남편인 권현조는 극 초반부터 섬뜩한 이중인격의 모습을 보여왔다. 젊고 호쾌한 리더의 이미지로 해송그룹 대표이사 타이틀을 가꾸는 한편, 비밀조직 팀A가 벌이는 온갖 악행의 배후로 있으면서도 제 손을 더럽히지 않는 간교함을 가져 권회장의 핏줄 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사랑하는 여자가 있음에도 죽은 이복동생 권민조(안보현 분)의 연인인 은혜수와 정략결혼을 할 만큼 아버지의 명에 반박도 반기도 들지 못했던 그는 해송그룹의 새 주인이 될 날을 고대하고 있다. 다가올 해송그룹 80주년 기념식에서 권회장의 은퇴식과 동시에 그의 취임식이 있을 예정인 것. 아버지의 은퇴 선언에 비릿한 조소를 띄우고 22년 사건의 증거를 인멸하기 위한 수를 쓰는 등 권현조 역시 세습된 악행을 이어나갈 것임은 당연지사. 여기에 누구에게도 머리를 조아린 적 없는 제왕적 캐릭터 권회장과는 달리 상황에 따라 굽힐 줄 아는 영악함까지 더한 그가 어떤 장벽이 될지 주목된다.

CBC뉴스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NEW FACE 2. 팀A 통제불가형 잔혹 에이스 썬(박혜은 분)

팀A 수장 이팀장(오대환 분)은 친동생 이과장(조동인 분)을 죽음에 이르게 한 검사 송수현(지성 분)을 향해 피의 복수를 다짐했다. 그러면서 송수현을 제대로 끝장내주겠다는 의지로 "썬을 호출하라"라고 지시, 분노가 치미는 와중에도 떠올린 썬이란 사람은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썬은 이팀장도 통제가 까다로운 최종 병기로 잔혹하기가 이루 말할 수 없는 팀A의 에이스다. 업무 수행 능력은 나무랄 데 없지만 타깃을 필요 이상으로 고통스럽게 한다는 점에서 모두에게 두려운 존재라고.

친동생의 죽음으로 송수현, 특수본(국가특별수사본부)과 전쟁을 시작한 이팀장이 최종 병기 썬을 어떻게 활용할지 주목되는 터. 앞서 첫 방송 전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 장난감을 다루듯 폭탄 스위치를 다루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쏠리게 한 바. 진실 추적을 핏빛으로 물들일 잔혹 에이스 썬과 송수현의 대면이 더욱 기다려진다.

한편 제목 아다마스는 다이아몬드의 어원이기도 한 라틴어로 강철, 정복할 수 없는, 냉혈한 등의 뜻을 가지고 있다. tvN 수목드라마 '아다마스'는 17일 오후 10시 30분에 7회가 방송된다.

▶한번에 끝 - 단박제보 ▶비디오 글로 만드는 '비글톡'



CBC뉴스ㅣCBCNEWS 박현택 기자 press@cbci.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