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송은이, 백종원과 소개팅할 뻔.."의사 물었더니 연락 두절"(문제아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남서영기자] 송은이가 백종원과 소개팅을 볼 뻔했다.

17일 방송된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배우 소유진, 뮤지컬배우 김호영이 출연했다.

이날 김숙은 “동국대 3대 여신으로 유명했다”며 “전지현, 한채영, 소유진”이라고 말해 소유진은 민망해했다.

소유진은 “아니다. 어디서 예쁘다는 말을 들어본 적이 없다”며 “그때 전지현 씨는 완전 ‘엽기적인 그녀’로 인기가 많아서 다들 친했는데 사인을 받으려고 너무 줄을 많이 섰다. 저는 매일 줄을 세웠다”고 말했다.

백종원은 예전부터 남다른 외조로 화제를 모았다. 소유진은 “전생 얘기 같다. 연애 때는 정말 기가 막혔다. 8개월을 만났는데 거의 하루도 안 빼고 만났다. 촬영을 2개나 하고 공연을 했는데 끝나면 마지막 장소에 매번 있었다. 매니저랑 친해서 스태프 몇 명이냐 뭐 하냐고 간식을 준비했다. 전체 스태프한테 쫑파티도 남편 고깃집에서 회식했다”고 기억했다.

이어 “결혼 후 1년 정도 됐다. 스태프들에게 빵이라도 (라고 말했는데) 남편이 그런 거 하면 괜히 그런다고 소문난다고 하더라. 연애 때는 그렇게 많이 쫑파티 장소까지 하더니 ‘왜 그래’ 했더니 ‘그때는 절실했어’ 하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출처| KBS2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송은이와 백종원의 뜻밖에 인연이 공개됐다. 송은이는 백종원과 소개팅 상대로 만날 뻔 한 것. 송은이는 “아니 근데 이거는. 사람을 이렇게 비참하게 만드냐!”며 “(정)시아와 친하다. 백 대표님과 같이 다니는 프로가 있었다. 같이 다니는 셰프님인데 소개해드리고 싶다. 누군지 모르는데 너무 칭찬을 많이 했다. 의사를 묻고 이야기해달라. 이후 연락이 없었다. 소개팅을 할 뻔했다다. 결혼 기사 났길래 ‘시아가 물어봤겠구나’했다. 이걸 어떻게 알아내서 제작진들 무서운 사람들이네”라고 성을 냈다.

듣던 소유진은 “처도 처음 만났을 때 너무 편한 차림에 밥 먹으러 가서 선배님, 감독님이랑 먹으면서 막 이야기를 했는데 너무 즐거웠다. 결혼식 5일 전에 들었는데 그날 남편이 저에게 제 사주를 땄다고 했다. ‘생일은 언제예요. 언제 태어났어요’, 자기가 써놓고 다음 날 궁합을 봤다더라. 자기랑 잘 맞았다고 했다. 궁합이 안맞았을 것”이라고 대신 해명했다.
namsy@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