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이준석 가처분 심문 출석…"기각되더라도 본안 소송" 장기전 예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늘(17일) 이준석 전 국민의힘 당대표가 '비대위 효력 정지' 가처분 신청 심문에 출석했습니다. 이 전 대표는 먼저 국민의힘 당내 민주주의가 훼손 되었음을 지적하며, 취임 100일을 맞은 윤 대통령의 기자회견 발언을 특유의 말투로 되받아치기도 했습니다. 가처분 심문을 마치고 나와서는 '윤핵관'을 겨냥하며 "책임을 통감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는데 "가처분 신청이 기각되더라도 본안에서 다투겠다"며 장기전을 예고했습니다. 가처분 심문 출석 모습 현장 영상에 담았습니다.

(영상취재 : 김남성 조춘동 / 구성 : 홍성주 / 편집 : 장희정 / 제작: D콘텐츠기획부)

홍성주 작가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