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에이티즈, 악성 유튜버 고소…"선처·합의 절대 없다" [전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그룹 에이티즈(ATEEZ)가 악성 유튜브를 고소했다.

17일 KQ엔터테인먼트는 에이티즈 공식 팬카페를 통해 "최근 악질적인 영상을 게재한 한 유튜버에 대해 어제(16일) 수사기관에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 모욕, 업무방해, 저작권법 위반 등의 혐의로 고소하였으며 이와 관련한 모든 증거자료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어 "해당 유튜버는 왜곡된 내용들을 사실인 것처럼 영상을 제작하여 이를 통해 개인 영리까지 취하고 있는바 매우 악의적인 사례라고 판단했다. 특히 에이티즈를 향한 팬 여러분의 사랑과 응원을 기만한 점에 있어 당사는 이번 건에 대하여 강력한 법적 대응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외에도 당사 및 당사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근거 없는 일방적 주장 및 악성 게시물을 작성한 이들은 지금이라도 삭제하길 권고하는 바이며, 향후 처벌에 대한 선처나 합의는 절대 없다"고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끝으로 "당사는 앞으로도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힘쓸 것이며, 관련 제보 및 증거자료는 아래 메일로 보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에이티즈는 최근 새 앨범 '더 월드 에피소드 1 : 무브먼트'를 발매하고 활발히 활동했다.

다음은 KQ엔터테인먼트 글 전문.

안녕하세요.
KQ엔터테인먼트 입니다.

당사 및 당사 소속 아티스트 ATEEZ는 최근 악질적인 영상을 게재한 한 유튜버에 대해 어제(16일) 수사기관에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 모욕, 업무방해, 저작권법 위반 등의 혐의로 고소하였으며 이와 관련한 모든 증거자료를 제출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해당 유튜버는 왜곡된 내용들을 사실인 것처럼 영상을 제작하여 이를 통해 개인 영리까지 취하고 있는바 매우 악의적인 사례라고 판단했습니다. 특히 ATEEZ를 향한 팬 여러분의 사랑과 응원을 기만한 점에 있어 당사는 이번 건에 대하여 강력한 법적 대응을 결정했습니다.

이외에도 당사 및 당사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근거 없는 일방적 주장 및 악성 게시물을 작성한 이들은 지금이라도 삭제하길 권고하는 바이며, 향후 처벌에 대한 선처나 합의는 절대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힘쓸 것이며, 관련 제보 및 증거자료는 아래 메일로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사진=KQ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