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주진모♥' 민혜연, 병원가는 데 "배 까고"…"남들 쉴 때 출근" [TEN★]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주진모 아내 민혜연이 늘씬한 몸매를 뽐냈다.

민혜연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들 쉴 때 출근하는 날은 괜히 캐쥬얼하게 입고 나가고 싶음.. 광복절 출근룩은 배 까고... 오늘은 휴진날. 녹화 오전에 끝나서 씐나는... 남들 출근할 때 쉬는 하루 소중해"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 속 민혜연은 휴진일에 병원을 찾은 모습. 크롭 민소매티셔츠를 입은 민혜연의 군살 없는 몸매가 감탄을 자아낸다.

민혜연은 2019년 배우 주진모와 결혼했다. 현재 청담동에서 의원을 운영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