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프로축구 K리그

K리그 '7월의 선수' 전북 구스타보…통산 두 번째 수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7월 6일 FC서울과의 경기 때 구스타보의 모습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프로축구 전북 현대의 골잡이 구스타보가 K리그 7월 최고의 선수로 선정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구스타보가 K리그 공식 비디오게임 파트너 일렉트로닉아츠(EA)가 후원하는 7월 'EA K리그 이달의 선수상'을 받는다고 17일 밝혔다.

지난해 8월에 이어 개인 통산 두 번째 수상이다.

구스타보는 평가 대상이 된 7월 5경기에서 4골 1도움을 기록, 전북이 무패 행진(4승 1무)을 달리는 데 앞장섰다.

이달의 선수상은 한 달간 열린 K리그1 경기의 수훈 선수(MOM), 베스트11,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된 선수 중 연맹 TSG 기술위원회 투표(60%)를 통해 후보군을 추린 뒤 뽑는다.

TSG 기술위원회가 선정한 후보들을 대상으로 K리그 공식 홈페이지 팬 투표(25%)와 FIFA 온라인 4 유저 투표(15%)를 진행, 모든 투표 결과를 더한 결과 환산 점수가 가장 높은 선수가 수상한다.

구스타보는 김대원, 양현준(이상 강원), 김승대(포항)와 함께 후보에 올랐는데, TSG 기술위원회 투표(18.46%)와 팬 투표(13.42%), FIFA 온라인 4 유저 투표(9.61%)에서 모두 가장 많은 지지를 얻었다.

구스타보는 EA코리아가 제작한 트로피와 상금을 받는다.

songa@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