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과학기술인재 육성, 반도체·우주·바이오 기반 강화”[윤 대통령 100일 회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윤석열 대통령이 17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취임 100일 기자회견 ‘대통령에게 듣는다’에서 그동안의 소회와 향후 정국 운영 방안 등을 밝히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은 17일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서 “산업 변화를 뒤따라만 갈 것이 아니라 선도해야 한다”며 “과학기술인재를 육성해서 반도체·우주·바이오산업 기반을 튼튼히 하겠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미래 산업 핵심인 반도체에서 기술 초격차 유지를 위해 기술과 인력, 소·부·장(소재·부품·장비)을 총망라하는 달성 전략을 발표했다”며 “관련 대학 정원을 확대하고 민관 협력을 강화해서 반도체 핵심 전문인재 15만명을 육성하겠다”고 덧붙였다.

윤 대통령은 “우리 독자기술로 설계부터 발사까지, 누리호의 발사 성공으로 민간중심의 우주산업기반을 마련했다”면서 “우주항공청을 설치해 정책을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미래 성장동력으로 바이오헬스산업의 육성을 위해 2026년까지 기업투자를 이끌어내는 혁신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심진용 기자 sim@kyunghyang.com, 박광연 기자 lightyear@kyunghyang.com, 유설희 기자 sorry@kyunghyang.com

▶ [뉴스레터]좋은 식습관을 만드는 맛있는 정보
▶ ‘눈에 띄는 경제’와 함께 경제 상식을 레벨 업 해보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