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속보] 尹 첫 회견 "노사 불문, 불법은 용인하지 않을 것"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일경제

윤석열 대통령이 17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취임 100일 기자회견 `대통령에게 듣는다`에서 그동안의 소회와 향후 정국 운영 방안 등을 밝히고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17일 "노사 문제 역시 법과 원칙에 따라 대우조선해양 하청 지회 파업과 화물연대의 운송거부 문제를 해결했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용산 대통령실 브리핑룸에서 열린 '취임 100일 대통령에게 듣는다' 기자회견에서 "관행으로 반복된 산업현장의 불법행위 근절을 위해 노사를 불문, 불법은 용인하지 않으면서 합법적인 노동운동과 자율적인 대화는 보장하는 원칙을 관철했다"면서 "앞으로도 이 원칙은 반드시 지켜질 것"이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법과 원칙 속에서 자율적 대화와 협상을 통한 선진적 노사관계를 추구하고 노동시장의 양극화와 이중구조 문제는 합리적 대안을 만들 것"이라고 강조했다.

[맹성규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