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Sh수협은행, 구글코리아 김태원 전무 초청 특강 개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창의적 관점, 무엇이 차이를 만드는가' 주제

미래사회 전망 및 창의적 인재 조건 소개

아시아투데이

Sh수협은행은 지난 16일, 서울 송파구 수협은행 본점에서 '창의적 관점, 무엇이 차이를 만드는가'를 주제로 '제4회 내일을 바꾸는 강연'을 개최했다./Sh 수협은행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윤수현 기자 = Sh수협은행이 지난 16일 서울 수협은행 본점에서 '창의적 관점, 무엇이 차이를 만드는가'를 주제로 '제4회 내일을 바꾸는 강연'을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구글코리아 김태원 전무의 특강으로 진행된 이날 강연에는 김진균 은행장을 비롯한 임직원 200여명이 참석했다.

김태원 전무는 이 자리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가 도래하면서 미래사회는 어떻게 달라질 것인지 전망하고, 디지털 융합시대에 필요한 창의적 인재의 조건을 소개했다.

그는 "지금은 산업 영역 간 경계가 허물어지는 시대"라며 "고정관념을 깨고 사물을 어떻게 재정의 하느냐가 창의적 관점의 시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4차 산업혁명 시대 마케팅의 핵심은 '데이터 양을 얼마나 가지고 있는가'가 될 것이며, 많은 양의 데이터들을 다양한 분야와 접목시키면 우리가 그동안 경험해 보지 못한 새로운 세상을 만들 수 있다"고 덧붙였다.

김 전무는 마지막으로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a와 b가 각자 노력하면 a제곱+b제곱의 결과를 얻을 수 있지만, a와 b가 협력해 (a+b)를 제곱하면 2ab라는 성과를 추가로 얻을 수 있다"며 "경쟁이 아닌 협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