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주담대 금리 또 오른다…7월 코픽스, 역대 최대폭 상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대출자의 이자 부담이 또 커질 것으로 보입니다.

주택담보대출과 전세자금대출 변동금리의 기준이 되는 자금조달비용지수 '코픽스'가 역대 최대폭으로 올랐기 때문입니다.

은행연합회에 따르면, 7월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2.9%로 지난달보다 0.52%포인트 올랐습니다.

신규 코픽스를 발표한 2010년 이후 12년여 만에 가장 큰 폭의 오름세로, 시중 은행들은 오늘(17일)부터 주택담보대출 변동금리에 이번 코픽스 인상분을 반영할 예정입니다.

오원석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