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준하, 2년 만에 '싱글벙글쇼' 하차..."체력 한계 느껴"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1일 마지막 방송…MBC 라디오 측 "당분간 스페셜 DJ 체제"

더팩트

정준하가 MBC 라디오 '싱글벙글쇼'에서 2년 만에 하차한다. /더팩트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이한림 기자] 방송인 정준하가 '싱글벙글쇼'에서 하차한다.

정준하는 16일 방송된 MBC 라디오 '싱글벙글쇼'를 통해 "'싱글벙글쇼'를 하면서 개인적으로 정말 행복했다. 하지만 예능, 가수 그리고 DJ 활동을 동시에 하기에는 체력적으로 한계가 있다는 걸 느꼈다"며 하차 소식을 직접 전했다.

그는 이어 "라디오 진행자는 무엇보다 책임이 있는 자리다. 최선을 다해 청취자와 약속된 시간을 지키고 싶었다. 지금의 마음은 청취자 여러분께 죄송한 마음뿐이다. 그만큼 어려운 결정을 할 수 밖에 없었다"고 덧붙였다.

이에 정준하는 오는 21일까지 '싱글벙글쇼'를 진행할 예정이다. '싱글벙글쇼' 제작진은 정준하 하차 이후 후임 DJ가 구해질 때까지 스페셜 DJ 체제를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MBC 라디오 관계자는 "정준하씨 만의 순수한 매력을 청취자들이 받아들이며 제대로 즐기기 시작한 이때, 하차라는 결정에 아쉬운 마음뿐"이라며 "당분간 스페셜 DJ 체제로 신지씨와 함께 '싱글벙글쇼'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정준하가 하차 소식을 알린 '싱글벙글쇼'는 매일 낮 12시부터 표준 FM에서 방송되는 라디오 예능 프로그램으로 정준하와 그룹 코요테 멤버인 가수 신지가 지난 2년 간 메인 DJ를 맡아 왔다.

[연예부 |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