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채연, 미니홈피 흑역사 스타 1위 '눈물 셀카' 소감(대한외국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가수 채연이 ‘눈물 셀카’를 언급한다.

17일 방송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은 ‘예능 여걸 4’ 특집으로 개그계의 대모 이경실, 원조 아나테이너(아나운서+엔터테이너) 강수정, 가요계 입담꾼 채연, 개그 요정 오나미가 출연해 퀴즈 대결을 펼친다.

2000년대 대표 섹시 퀸 채연은 미니홈피가 유행할 당시, 눈물 셀카와 함께 ‘나는 가끔 눈물을 흘린다. 가끔은 눈물을 참을 수 없는 내가 별루다…’라는 감성 글로 각종 짤을 탄생시켰다.

매일경제

‘대한외국인’ 채연이 눈물 셀카를 언급한다.사진=MBC 에브리원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MC 김용만이 “미니홈피 재오픈 소식에 식은땀 흘릴 스타 1위로 뽑혔다. 1위 소식을 들었을 때 어땠냐”고 묻는다. 이에 채연은 “어쨌든 1위라는 건 좋은 거니까 기분 좋았다”라며 쿨하게 대답하며 웃음을 자아낸다.

또한 채연은 “‘난 가끔 눈물을 흘린다’라는 문구가 너무 유명해져서 이 제목으로 발라드곡을 발표했다. 저 문구는 제 거니까요”라고 전하며 자신의 감성 글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다고.

한편 채연의 퀴즈 도전기는 8월 17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진주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