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 대통령 "내실 있게 변화"…인적 쇄신 대신 '보강' 초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내일(17일) 취임한 지 100일을 맞는 윤석열 대통령이 꼼꼼하고 내실 있게 변화를 주겠다며 인적 쇄신에 대한 입장을 밝혔습니다. 대대적인 개편보다는 일부 참모를 보강하는 쪽으로 가겠다는 걸 재확인한 셈입니다.

대통령실 움직임, 김기태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광복절 연휴 이후 첫 출근길.

윤석열 대통령은 대통령실 인적 쇄신에 대한 질문에 휴가 기간부터 나름대로 생각해왔다며 이렇게 답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