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여오현·문성민 등...현대캐피탈, 특별 코치로 유소년 배구대회 참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제공 | 현대캐피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강예진기자] 현대캐피탈 선수들이 유소년 배구단 특별 코치로 대회에 참가한다.

현대캐피탈은 강원 홍천시에서 열린 ‘2022 홍천 전국 유소년 클럽 배구대회’에 팀 소속 코치 및 선수들이 구단 유소년팀 특별 코치로 대회에 참가한다고 16일 밝혔다.

여오현 플레잉 코치와 문성민, 박주형 그리고 송준호가 참석한다. 대회 첫날인 16일부터 18일까지 2박 3일간 구단 유소년 학생들과 함께 한다.

현대캐피탈 유소년 교실은 천안, 춘천, 무주, 대구, 부산 등 전국 5개 도시에서 약 1,000여 명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유소년 배구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대회에는 천안, 춘천, 무주 유소년 배구교실 학생들이 초등부 3개 팀과 중등부 3개 팀으로 참가해 지금까지 유소년 배구교실에서 갈고닦은 배구 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여오현 코치는 “팀 선수들과 함께 특별 코치로 유소년 배구 경기를 함께 하고 있다”며 “학생들이 프로선수들처럼 진지하게 경기에 뛰는 모습을 보면서 더 많은 것을 배우고 있다”고 말했다.

구단은 “여 코치는 특별 코치로 경기에 참여할 뿐만 아니라 18일 경기 종료 후에는 천안과 춘천 유소년 배구교실 학생들을 대상 특별 레슨도 진행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스포츠서울

특별 코치로 유소년 클럽 배구대회 참가 중인 여오현 플레잉코치. 제공 | 현대캐피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kang@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