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준하, 2년 만에 '싱글벙글쇼' DJ 하차 "체력적으로 한계"[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김민지기자]방송인 정준하가 ‘정준하 신지의 싱글벙글 쇼’를 하차한다.

정준하는 16일 방송을 통해 “‘싱글벙글 쇼’하는 동안 개인적으로 정말 행복했다. 하지만 예능, 가수 그리고 라디오 DJ 활동을 동시에 하기에는 체력적으로 한계가 있다는 것을 느꼈다”며 하차 소식을 밝혔다.

지난 2년간 청취자와의 소통을 큰 행복으로 여겼던 그는 “라디오 진행자는 무엇보다 책임 있는 자리다. 최선을 다해 청취자와의 약속된 시간을 지키고 싶었다. 지금의 마음은 청취자 여러분께 죄송한 마음뿐이다. 그만큼 어려운 결정을 할 수밖에 없었다”라며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무한도전을 비롯해 각종 프로그램을 통해 사랑받아온 정준하는 본인의 이름을 내건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눈높이 공감을 이끌며 따뜻한 진행을 보여줬다.

MBC라디오 관계자는 “정준하 씨 만의 순수한 매력을 청취자들이 받아들이며, 제대로 즐기기 시작한 이때, 하차라는 결정에 아쉬운 마음뿐이다.”라면서 “당분간은 스페셜 DJ 체제로 신지 씨와 함께 ‘싱글벙글 쇼’를 운영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정준하는 오는 8월 21일까지 ‘정준하 신지의 싱글벙글 쇼’ 청취자를 만날 예정이다.

한편 MBC 라디오 ‘정준하 신지의 싱글벙글 쇼’는 매일 낮 12시부터 표준FM (서울, 경기 95.9㎒)에서 방송된다.

김민지기자 mj98_24@sportsseoul.com
사진 | MBC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