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이상민 "최민수, 내 이혼 기자회견 참석해 인터뷰까지" 당황('돌싱포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돌싱포맨' 이상민, 최민수, 강주은(왼쪽부터). 사진|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이상민이 과거 이혼 기자회견에 참석한 최민수와 얽힌 일화를 공개했다.

16일 SBS 예능 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이하 '돌싱포맨')은 네이버TV에 "‘웃픈’ 이상민×강주은, 최민수가 기자회견에 있었던 그날의 진실!"라는 제목의 선공개 영상을 게재했다. 배우 최민수 아내인 미스코리아 출신 강주은이 이상민에게 사과하는 모습이 그려져 궁금증을 유발했다.

지난 2006년 이상민이 이혼 관련 기자회견을 열었을 당시 최민수가 라이더 재킷 차림으로 등장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MC들이 사건의 전말을 묻자 강주은은 "최민수는 기자회견이 있는 줄도 몰랐다더라. 바이크를 타고 우연히 그 앞을 지나갔는데 한 기자가 남편을 기자회견 장소로 안내했다"며 최민수가 엉겁결에 들어가게 됐다고 밝혔다.

이상민은 "심지어 최민수 형이 나보다 먼저 도착하셨다"며 당시 상황을 재연했다.

그는 "기자회견장에 들어섰는데 내 자리 옆에 민수 형을 보고 순간 머리가 하얘졌다. 나에게 진지한 상황인데 왜 거기에 계셨나 싶었다"며 ""더 중요한 건 최민수 형이 그 자리에서 내 이혼 인터뷰를 다 했다는 것이다. 기자회견이 끝나고 (내가) 자리를 일찍 떴는데, 현장에서 최민수는 '너희 둘이 그러면 안 된다. 이러지 말라'고 했다더라"고 밝혀 폭소를 자아냈다.

앞서 최민수는 지난 2019년 KBS 2TV ‘해피투게더4’에서 자신의 흑역사로 '이상민 이혼 기자회견'을 꼽은 바 있다. 그는 "바이크를 타고 지나가는데 카메라와 사람들이 많이 모여 있길래 슬쩍 봤다. 그러더니 기자들이 홍해 갈라지듯 길을 터줬다. 진행 요원도 날 막지 않고 오히려 길을 안내해주더라"며 "기자회견장에 들어가면서도 ‘내가 왜 들어가지?’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밝혀 웃음을 유발했다.

'돌싱포맨'은 행복에 목마른 네 남자(탁재훈 임원희 이상민 김준호)의 토크쇼다. 16일 방송된다.

[이유리 스타투데이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