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롯데월드타워에 15m 피카츄 등장" 세븐일레븐, '플레이존' 조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롯데월드타워 광장에 스마일링 포켓몬 플레이존 조성

15미터 대형 피카츄 아트벌룬 설치

오두막스토어, 피카츄 텐트 등 포토존 설치

포켓몬 팝업스토어 운영·대형 이벤트 마련

아시아경제

모델들이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광장에 설치된 피카츄 조형물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포켓몬코리아와 롯데월드타워 광장을 포켓몬으로 채운다.

세븐일레븐은 다음달 12일까지 롯데월드타워 광장에 글로벌 인기 브랜드 포켓몬을 주제로 한 '스마일링 포켓몬' 플레이존을 2215㎡(약 670평) 규모로 조성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스마일링 포켓몬 플레이존에는 높이 15m 크기 초대형 피카츄 아트벌룬이 설치돼 롯데월드타워와 석촌호수 일대를 찾는 나들이객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세븐일레븐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들이 즐겁고 행복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스마일링 포켓몬을 주제로 여름 휴가철과 이른 추석에 가족, 친구, 연인들이 서로 인증샷을 찍으며 롯데월드타워 광장에서 도심 속 휴가를 만끽할 수 있도록 이번 스마일링 포켓몬 플레이존을 기획했다"고 말했다.

스마일링 포켓몬 플레이존에는 포켓몬 조형물 약 30개가 설치돼 있다. 15m 피카츄 아트벌룬을 포함해 이브이, 꼬부기, 이상해씨 등 인기 포켓몬들로 꾸민 포토존을 만날 수 있다. 세븐일레븐 점포를 귀여운 오두막 형태로 구현한 '오두막 스토어', '피카츄 선물박스 포토존', 노란 장미 711송이로 피카츄를 형상화한 '조화 포토존', 포켓몬 얼굴이 새겨진 '피크닉텐트' 등이 전시된다.

세븐일레븐 스마일링 포켓몬 플레이존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운영되며 일몰 이후에도 초대형 포켓몬 아트벌룬에 조명을 비추는 등 멋진 야경을 선사한다.

세븐일레븐은 스마일링 포켓몬 플레이존 내에 포켓몬 팝업스토어도 운영한다. 팝업스토어에서는 피카츄 얼굴 모양 용기의 도시락 피카츄 오므라이스, 포켓몬 스파게티, 포켓몬 키링, 페이스 피규어 등 각종 포켓몬 굿즈를 구매할 수 있다.

스마일링 포켓몬 플레이존 조성을 기념한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다음달 4일까지 20일간 스마일링 포켓몬 플레이존 방문 고객에게 매일 포켓몬빵 711개를 선착순 한정 판매한다(1인당 최대 3개까지 구매 가능). 팝업스토어에서 포켓몬 굿즈를 3만원 이상 구매한 고객 3000명에게 포켓몬 리유저블백을 증정한다. 25일까지 매일 플레이존 방문 SNS 인증샷을 올리는 선착순 100명에게 피카츄 헬륨 풍선도 증정한다. 플레이존 및 잠실 인근 점포에서 스마일링 포켓몬 손부채 10만개를 무상으로 배포한다.

김병철 세븐일레븐 마케팅팀 팀장은 "웃을 일이 많지 않은 요즘 국민들이 세븐일레븐과 함께 웃을 수 있도록 스마일링 포켓몬이라는 콘셉트를 가지고 플레이존을 기획했다"며 "스마일링 포켓몬 플레이존에서 가족, 친구, 연인들과 다양한 인증샷을 찍으며 행복한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