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축구 코치♥' 나비, 이상이 닮은 남편 자랑.. "SM급으로 케어 받아" (동상이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김태형기자] 가수 나비가 사랑꾼 남편을 공개했다.

15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그룹 WSG 워너비의 멤버 나비가 스페셜 MC로 출격했다. 이날 나비는 축구 코치 남편 자랑으로 입담을 뽐냈다.

서장훈은 “나비의 남편이 축구 코치다. 외모는 개코, 성격은 이상순을 닮았다더라”라고 화제를 꺼냈다. 이 말을 들은 나비는 “내 눈에는 배우 이상이 느낌이다. 훈남이에요. 훈남”이라고 정정했다. 그러면서 “성격이 이상순 닮았다는 건 평온하고 침착해서다. 남편 덕분에 화가 많았던 내가 많이 안정이 되었다”라고 설명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 출처 |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숙은 “WSG 워너비 콘서트 때 나비의 남편이 왔었다. 그때는 상당히 깨발랄했던 것 같다”라고 회상했다. 자료화면 속 남편은 객석에 앉아 아내를 응원하는 사랑꾼 모습이었다. “뽜냐 뽜냐 에스뽜냐”라고 외치면서 아내를 위해 무엇이든 하는 팔불출 매력을 뽐내기도 했다.

또한, “나비를 위해 매니저로 전향한다는 말이 있는데?”라는 질문에 “그건 아니다. 남자친구 시절부터 6년째 매니저급으로 서포트 중이다. 멘탈 케어와 인성 케어 등등”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국산 차로 바꿔라. 주변에 인사 잘해라. 스태프 잘 챙겨라. 심지어 지인들 생일 선물까지 챙겨준다. 이수만 회장님급으로 케어 받는 중이다”라고 덧붙였다. 심지어 “SNS에 익숙한 아이디로 ‘나비와 결혼하고 싶어요’ ‘나비 찢었다’ ‘나비 너무 예뻐요’ 등의 주접 댓글을 단다”라며 웃음을 선사했다.

김구라는 “나비가 제대로 된 호랑나비를 만났다”라고 금슬 좋은 부부를 뿌듯해했다.

tha93@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